제 777호
  


[알아두면 돈되는 보험이야기 <69>]암보험 가입 잘하기<下>


3. 화학적인 요인

암을 발생시키는 대표적인 화학성분으로 담배 안에 있는 니코틴이나 타르 성분을 들 수 있다.

담배를 많이 그리고 오래 필수록 암이 발생할 수 있는 가능성은 높아지고, 암 발생 연령은 낮아지게 된다.

특히 담배의 영향을 많이 받는 폐암의 경우, 다른 암과는 달리 발생연령이 40대 전후로 일찍 나타나는 것을 알 수 있다.

만약 담배를 피지 않는다면 이러한 위험도는 당연히 감소하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암 발생을 줄이는 방법은 담배를 피우지 않는 것이다.

또 한가지는 음주이다.

알코올 역시 암을 일으키는 중요한 요인인데 특히 소화기 질환 암이나 호흡기 암을 일으킬 수 있다.


4. 유전적인 요인

환경적인 요인에 견주어 볼 때 유전적인 요인 또한 암을 발생시킬 수 있는 중요한 원인이다.

유전적인 요인이 강한 암들은 위암을 비롯한 소화기 암이나 폐 또는 유방암이다.

일반적으로 암 검사에 앞서 암의 유전적인 요소를 확인하는 것은 환경적인 요인이나, 화학적인 요인 그리고 우리가 먹는 음식들로 인한 요인 등 암 발생의 다른 원인을 조사하기에 앞서 가장 기본이 되는 자료이다.

예를 들어 흰 피부나 파란 눈은 태양 빛에 약한 유전적인 요인 때문에 피부암 발생률이 더 높아지게 되는 것이다.

5. 기타 원인

이외에도 아직 밝혀지지 않은 암유발 요인이 많이 있다.

따라서 자신의 생활 습관이나 식습관 그리고 음주·흡연 등을 자제해 보다 건강한 삶을 살도록 노력해야 한다. <끝>

<인슈넷 제공>

작성일 : 2008-04-28 09:55

관리자 insnews@insnews.co.kr

저 작 권 자(c)한국보험신문.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이름 보험사 전체
강영구 금융감독원 본부장
강형구 변호사
고평석 경남대학교 교수
양두석 손해보험협회 상무
김성태 연세대학교 교수
김현철 한경와우에셋 대표
김형기 동부화재 전문위원
류건식 보험연구원 박사
류근옥 서울산업대학교 교수
류성경 동서대학교 교수
박창종 생명보험협회 부회장
박한철 생명보험협회 상무
손재권 동부화재 부사장
송철한 전 보험연수원 부원장
스튜어트 솔로몬메트라이프생명 사장
신수식 고려대학교 명예교수
심만섭 삼성SIS손해사정(주) 대표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오영수 보험연구원정책연구실장
이경룡 서강대학교 교수
이계연 한화손해보험 상무
이계진 국회의원(한나라당)
이봉주 경희대학교 교수
이원돈 대구대학교 교수
이윤선 현대해상 경영본부장
이치호 에셋마스터 회장
정의화 국회의원(한나라당)
정진호 경쟁력평가원 원장
정호열 성균관대학교 교수
정홍주 성균관대학교 교수
조해균 한양대학교 교수
주창돈 삼성금융연구소 상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