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Division by zero in /home/hosting_users/giant_gsdemo257/www/issue/Hissue_top_ad.php on line 11
대한민국 대표 보험신문


제 822호
  


[정해균기자의 Insurance X-파일]보험지주회사 나올까   
(243호 2007.07.27 10:34)  

Q. 이달 초 권오규 경제부총리가 보험업법 개편 계획을 밝힌 이후 업법 개정에 대한 보험업계의 기대감이 어느 때보다 큰 것 같습니다. 보험산업에 빅뱅이 가시화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데 어떤 내용들이 논의될 예정인가요?
[정해균기자의 Insurance X-파일]‘백수보험’ 가입자 패소 확정 판결   
(242호 2007.07.13 09:44)  

Q. 최근 80년대 초반 종신연금보험으로 인기를 끌었던 ‘백수(白壽·99세)보험’ 가입자들이 금리 인하를 이유로 받지 못한 확정배당금을 달라며 낸 소송에서 최종 패소했습니다. 백수보험이란 어떤 상품이고 대법원의 이번 판결이 갖는 의미는 무엇인가요?
[정해균기자의 Insurance X-파일]설계사 52%, 특고법 반대   
(241호 2007.07.06 09:40)  

Q. 국내 대형 생명보험사에서 3년째 보험설계사로 활동 중인 사람입니다. 얼마 전 노동부가 특수고용직 보호법안(특고법)을 마련하고자 실태조사를 벌였으나, 조사 결과가 노동부의 입법 추진 방향과 다르게 나오자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뒤 늦게 알려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정해균기자의 Insurance X-파일]소주 딱 한잔도 처벌대상 된다   
(240호 2007.06.29 11:18)  

Q. 얼마 전 소주 한잔 정도만 마시고 운전해도 음주운전에 걸리고 상해, 사망과 같은 대인사고를 일으킨 음주 운전자에 대해서는 징역형에 처해지는 등 음주운전 단속 기준과 처벌이 대폭 강화 된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정해균기자의 Insurance X-파일]손보사 대규모 과징금… ‘후폭풍’조짐   
(239호 2007.06.22 09:57)  

Q. 공정거래위원회가 10개 국내 손해보험사에 부과한 508억원의 과징금이 적잖은 후폭풍을 몰고 올 거란 얘기가 있습니다. 손보사들이 이의 신청은 물론 개별사별로 행정소송도 불사하겠다며 강하게 반발하고 있고, 특히 담합행위 적발이 3개 손보사의 자진신고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지면서 업계 내홍으로 번지고 있다는데…

1 [2][3][4][5]...다음▶





 
    
  
 
이름 보험사 전체
강영구 금융감독원 본부장
강형구 변호사
고평석 경남대학교 교수
양두석 손해보험협회 상무
김성태 연세대학교 교수
김현철 한경와우에셋 대표
김형기 동부화재 전문위원
류건식 보험연구원 박사
류근옥 서울산업대학교 교수
류성경 동서대학교 교수
박창종 생명보험협회 부회장
박한철 생명보험협회 상무
손재권 동부화재 부사장
송철한 전 보험연수원 부원장
스튜어트 솔로몬메트라이프생명 사장
신수식 고려대학교 명예교수
심만섭 삼성SIS손해사정(주) 대표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오영수 보험연구원정책연구실장
이경룡 서강대학교 교수
이계연 한화손해보험 상무
이계진 국회의원(한나라당)
이봉주 경희대학교 교수
이원돈 대구대학교 교수
이윤선 현대해상 경영본부장
이치호 에셋마스터 회장
정의화 국회의원(한나라당)
정진호 경쟁력평가원 원장
정호열 성균관대학교 교수
정홍주 성균관대학교 교수
조해균 한양대학교 교수
주창돈 삼성금융연구소 상무